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

심부름 > 학생작문

본문 바로가기

학생작문 | 심부름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상백| 작성일 :20-10-14 09:28| 조회 :353| 댓글 :0

본문

학교이름: 연변대학사범분원부속소학교 학교반급: 4학년 2반
학생이름: 김유미 학생전화:
지도교원: 신철국 교원전화:

 

심부름
 

 

    “유미야, 슈퍼에 가서 소금을 사오너라.”
    지난 토요일 저녁 무렵이였다. 쏘파에 앉아 한창 흥미진진하게 텔레비죤그림영화를 보고 있는데 갑자기 어머니가 심부름을 시켰다.
    “야~ 참!”

 

2089204772b49a99dd322bd1c2fca1e2_1602638 


    나는 때아니게 심부름을 시키는 어머니가 얄미웠지만 할 수 없이 자리에서 일어났다. 어머니의 심부름을 제때에 하지 않았다가 어머니가 화가 나서 아예 텔레비죤을 꺼버리면 큰일이기 때문이였다. 
    어머니에게 돈을 받은 나는 대충 옷을 걸치고는 부리나케 슈퍼로 내려갔다. 빨리 심부름을 한 뒤 그림영화를 마저 보고 싶었던 것이다. 마음이 다급해서였는지 정작 슈퍼에 들어선 나는 멍해지고 말았다. 어머니가 무엇을 사오라고 했던지 잘 생각나지 않았던 것이다.

 

2089204772b49a99dd322bd1c2fca1e2_1602638 


    ‘소금이던가? 간장이던가?’
    전화라도 걸어 물어보고 싶었지만 빨리 오느라고 핸드폰을 챙기지도 않았다. 매대 앞에서 서성거리며 이리저리 기억을 더듬어보니 간장을 사오라고 한 것 같았다.
    ‘그래, 맞아! 간장이야!’
    나는 제꺽 간장 한봉지를 사들고 집으로 뛰여올라왔다. 집에 들어선 나는 어머니에게 던져주다싶이 하고 부랴부랴 텔레비죤 앞에 다가앉았다. 제일 재미나는 부분이 한창 펼쳐지고 있었다. 
    ‘호- 다행이야.’
    안도의 숨을 내쉬며 그림영화에 도정신을 하는데 어머니가 고함치다 싶이 나를 부르는 것이였다. 

 

2089204772b49a99dd322bd1c2fca1e2_1602638 


    “너, 소금을 사오라고 했는데 간장을 사오다니! 대체 정신을 어디다 두고 다니는 거니?”
    “뭐, 소금? 아차!”
    이런 랑패라구야. 깜짝 놀란 나는 바삐 자리에서 일어나 간장을 들고 다시 슈퍼로 달려갔다. 이윽고 소금을 바꿔가지고 헐떡거리며 집으로 올라오니 어머니가 어이없다는 표정으로 나를 흘겨보며 “쯧쯧!” 혀를 차는 것이였다. 그런 어머니에게 홀랑 혀를 내밀어보이고 나는 바삐 텔레비죤 앞에 다가갔다. 하지만 그 때는 이미 그림영화가 끝나버린 뒤였다. 
    “아이참, 짜증나!”

 

2089204772b49a99dd322bd1c2fca1e2_1602638 


    나는 화가 나서 텔레비죤 리모콘을 쏘파 우에 내동이치고 말았다. 
    ‘만약 처음에 어머니가 심부름을 시킬 때 귀담아 들었더라면…’
    몹시 후회되였지만 이미 쏟아버린 물이였다. 그 때 만약 귀담아 들었더라면 심부름도 제대로 완성해 어머니에게 칭찬을 듣고 또 그림영화도 마저 볼 수 있었을 텐데…
    순간 나는 무엇인가 뇌리를 스치는 생각에 멍하니 굳어져버리고 말았다. ‘만약 학교에서 선생님의 말씀을 귀담아 듣지 않는다면 어떻게 될가?’
    그 후과를 생각하려고 하니 웬지 오싹 소름이 끼쳤다. 
                                                         

지도교원: 신철국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학생작문 목록

Total 1,822건 1 페이지
학생작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22 학생작문 사탕나무 새글 리상백 08:57 87
1821 학생작문 선생님 그리고 나 새글인기글 리상백 08:47 107
1820 우수작품감상 시의 꽃향기—풀벌레 핸드폰 인기글 리상백 10-23 107
1819 학생작문 시내물 인기글 리상백 10-22 261
1818 학생작문 “카멜레온 선생님” 인기글 리상백 10-22 359
1817 학생작문 약 속 인기글 리상백 10-21 243
1816 학생작문 뜻깊은 시골체험 인기글 리상백 10-21 241
1815 학생작문 보름달 인기글 리상백 10-20 219
1814 학생작문 아빠, 딸의 글을 한번만 인기글 리상백 10-20 330
1813 학생작문 재수 없는 놈은 뒤로 자빠져도 이마를 깬다 인기글 리상백 10-19 218
1812 학생작문 할머니의 사랑 인기글 리상백 10-19 361
1811 학생작문 타자 련습 인기글 리상백 10-15 438
1810 학생작문 특별한 친구 인기글 리상백 10-15 339
1809 학생작문 하 늘 인기글 리상백 10-14 292
열람중 학생작문 심부름 인기글 리상백 10-14 354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8761-9812 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3-6131

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通化 (0435) 2315618 , 梅河口 (0448) 4248098 , 長白 (0439) 822020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