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

잠자리 > 학생작문

본문 바로가기

학생작문 | 잠자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상백| 작성일 :20-07-28 17:50| 조회 :414| 댓글 :0

본문

학교이름: 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 학교반급: 2학년
학생이름: 룡민 학생전화:
지도교원: 함송화 교원전화:

잠자리 


 

    오늘은 엄마가 한국에 간 후 고모네 집에 온 첫날이다. 저녁에 잠자리에 들 때 나는 걱정이 태산같았다. 왜냐하면 나는 가끔 다리가 아파서 힘들 때가 있기 때문이다. 

0e9091dfdc95ea77af3c35fbd5a1f2ed_1595929


    오늘도 아니나 다를가 잠을 자다가 갑자기 다리가 찡찡 저려나면서 온 몸에 식은 땀이 나더니 다리가 부서지는 것처럼 아파났다.
   ‘엄마가 있으면 내 다리를 주물러줄 텐데 엄마가 한국에 가서 어쩌지? 고모보고 다리를 주물러 달라고 해볼가?’
    고모집에 온 첫날이라 나는 망설였다.
    내가 낑낑거리며 혼자서 참고 있는데 고모가 내 소리를 듣고 내 방에 들어왔다. 땀투성이가 된 나를 보면서 고모는 깜짝 놀라서 말했다.
   “용민아, 너 무슨 일이야? 어디 아프니?”

0e9091dfdc95ea77af3c35fbd5a1f2ed_1595929


    내가 다리가 아프다고 하니 고모는 안타까운 표정을 지으면서 말하였다. 
   “아프면 고모와 말해야지 지금은 고모가 엄마와 같애.”
    이렇게 말하며 고모는 나의 다리를 두시간이나 주물러주었다.
    고모가 다리를 주물러주니 마치 엄마가 옆에 있는 것처럼 마음이 따뜻해나면서 다리가 아프지 않았다. 
    나를 사랑해주는 고모가 있어서 잠자리에 들 때도 무섭지 않다.

지도교원: 함송화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학생작문 목록

Total 1,727건 1 페이지
학생작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7 학생작문 교정에 피여난 “승리의 꽃” 리상백 08-06 39
1726 우수작품감상 하얀색에 대한 사색 인기글 리상백 08-06 124
1725 학생작문 달팽이 친구 인기글 리상백 08-05 180
1724 학생작문 개 학 인기글 리상백 08-05 224
1723 학생작문 ‘괴물’과의 싸움 인기글 리상백 08-05 164
1722 학생작문 겁쟁이 엄마 인기글 리상백 08-04 257
1721 학생작문 못난 우주 인기글 리상백 08-03 225
1720 우수작품감상 시의 꽃향기 ̶ 나무와 새 인기글 리상백 08-03 136
1719 학생작문 랭면구이 인기글 리상백 08-02 236
1718 학생작문 나팔꽃 인기글 리상백 08-02 265
1717 학생작문 행 복 인기글 리상백 07-31 272
1716 학생작문 걱정세탁소가 있다면 인기글 리상백 07-31 278
1715 학생작문 선생님은 어떻게 회답하실가요? 인기글 리상백 07-30 308
1714 학생작문 나의 머리 인기글 리상백 07-30 215
열람중 학생작문 잠자리 인기글 리상백 07-28 415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8761-9812 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3-6131

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通化 (0435) 2315618 , 梅河口 (0448) 4248098 , 長白 (0439) 822020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