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리기간 중 성관계는 안전할까. > 행복한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행복한 글

생리기간 중 성관계는 안전할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메아리 작성일14-01-16 13:28 조회9,941회

본문

생리시에는 자궁입구가 약간 열리면서 자궁내막 조직과 혈액들이 같이 떨어져 나온다. 평상시엔 자궁 입구가 닫혀 있으므로 질 안에 침입한 세균들이 자궁 입구를 뚫고 골반안으로 들어가는 일이 쉽지 않다.


그러나 생리때는 자궁입구가 열리게 되므로 세균이 침입하기 쉬워진다.

 

더욱이 평소 질 안은 약산성을 유지하고 있어 좋지않은 세균이 번식하지 못하도록 몸 스스로 자정작용을 한다. 그러나 생리 때는 질 내에 알칼리성 혈액이 고여 있기 때문에 세균이 쉽게 자라날 수 있는 여건이 된다. 그렇기 때문에 생리중 성관계를 하게 되면 골반 내로 세균이 침투해 골반염이나 방광염을 일으킬 위험성이 커진다.

 

생리기간 중에는 골반 내 혈관에 피가 많이 모여 충혈되므로 여성의 성욕이 다소 증가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하지만 욕구대로 하다가는 골반 내 염증이 생길 위험성이 커지게 되므로 금욕할 것을 권한다.


사랑하는 아내의 건강을 생각한다면 남편들도 욕구를 자제하는 것이 좋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행복한 글 목록

게시물 검색
PC 버전으로 보기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